무적요리사의 손길에 중원이 요리된다!
그녀는 그에게 사랑과 행복이 무엇인지 가르쳐 주고 싶었다.
누군가를 사랑하는 것이 죄가 될 수도 있는 시대. 엇갈린 삶을 사는 가하, 유현, 그리고 휘량. 그들의 운명에 비가 내린다.
내 천성을 거스르면서까지 너를 마음에 두었다. 그래서 너여야만 한다
너 하룻밤 새에 많이 달라진 것 같구나? / 선배가 그랬잖아요. 당당해지라고
첫 순간을 잊지 못하는것은 그 강렬함 때문이 아닐까?
아버지가 역적으로 몰려 가족이 몰살당한 그녀의 사랑은?
희한할 만큼 이상한 놈만 굳이 골라 사귀는,그래서 붙은 별명이 연애추노꾼인 그녀, 한나.
명문대 졸업생의 치열한 이세계 정복기!
정략결혼으로 희생된 이름뿐인 아내를 냉정하게 외면해오던 그, 뒤돌아 보지 않던 아내의 포근한 향기에 조금씩 잠식되어가다
도화전 : 토끼를 잡아 오겠습니다
글작가 / 한열매

도화전 : 토끼를 잡아 오겠습니다-한열매

로맨스소설 > 역사로맨스
피우리
전체관람가
2022.10.04 | 완결
10.0/10
(참여 :1명)
리뷰 [0]
태그 [0]
 이용요금 3,200원 (권당)
구매하신 전자책은 내 서재에서, 이용기간 제한 없이 평생 무료로 보실 수 있습니다.
 소설을 보시려면 아래에서 권수를 클릭하세요~
 
          
1권2권        
 

<작품 소개>

조상의 업보로 누군지도 모를 이에게 건네줄 약초를
애지중지 키우면서 "도화산방"이라는 카페를 운영하는 도화.

언제 끝날지 모를 이 업보를 끝내고 싶은 그녀의 앞에
어느 날 딱 이상형인 남자, 한별이 나타난다.

“서도화 대표님?”
“…저를 어떻게 아시죠?”

초면인데도 첫눈에 한별에게 끌려 버린 도화는
오래지 않아 한별의 소개로 그림같이 잘생긴 남자, 한과도 알게 된다.

이 모든 것이 신이 안배한 일이라는 것도 모른 채.

그리고 운명처럼 도화는 한별에게 시나브로 빠져들고
무엇 하나 놓친 적 없는 한 역시 저를 다르게 대하는
도화에게 욕심을 가지기 시작하면서
세 사람의 운명에 과거와 똑같은 먹구름이 드리기 시작하는데….


<작가 소개>

- 한열매

[안녕하세요 연애추노꾼입니다], [실연을 부탁합니다], [합시다, 나랑], [계절의 시작에서]

천하신탐

묵검향

특검

박봉성

이탈자

박봉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