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군가를 사랑하는 것이 죄가 될 수도 있는 시대. 엇갈린 삶을 사는 가하, 유현, 그리고 휘량. 그들의 운명에 비가 내린다.
출퇴근 시간 모든 전철은 지옥철로 끔찍하고 공포스럽게 돌변한다. 그녀의 모습이 가련했을까? 어찌하여 그의 숨이 점점 가빠지고 뜨거워지는 것일까?
무적요리사의 손길에 중원이 요리된다!
착하디 착한 바보 옹주 금랑 난 그녀를 볼때 두근거린다.
첫 순간을 잊지 못하는것은 그 강렬함 때문이 아닐까?
그대란 꽃이 마음에 피어나는 것을, 어찌 막을 수 있을까
오해로 인한 결혼 해결책은 하나밖에 없다. 그녀의 비밀을 털어놓는 수밖에!
드라마예정작! 샤론의 장미
우연히 발견한 삼재삼법을 15년간 수련했으나 여전히 삼류무사를 벗어나지 못한 진가량. 그러던 어느 날, 적에게 쫓겨 들어간 숲에서 가능성을 발견하고…
정략결혼으로 희생된 이름뿐인 아내를 냉정하게 외면해오던 그, 뒤돌아 보지 않던 아내의 포근한 향기에 조금씩 잠식되어가다
편의점에는 악마가 산다
글작가 / 선이

편의점에는 악마가 산다-선이

로맨스소설 > 현대로맨스
도서출판 자몽나무
전체관람가
2019.08.19 | 완결
0.0/10
(참여 :0명)
리뷰 [0]
태그 [0]
 이용요금 2,500원 (권당)
구매하신 전자책은 내 서재에서, 이용기간 제한 없이 평생 무료로 보실 수 있습니다.
 소설을 보시려면 아래에서 권수를 클릭하세요~
 
          
1권2권3권       
 

“네, 네. 어떻게, 어디가 아프세요? 뭐 필요하신 건요?” “…키스.” “예?” 남자가 고개를 들었다. 코앞에, 몽환적으로 빛나는 보라색 눈이 자리했다. 길가다 들른 편의점에서, 달콤한 미소를 지으며 악마가 속삭인다. 홀릴 것처럼 마력적인 미소를 지닌 미남이지만, 그 실체는 흉악한 악마! 첫 키스를 빼앗아간 악마의 편의점에 강제로 취직되고, 그 악마를 사랑하는 천사의 답 없는 견제까지! 내 평범했던 일상이 대체 어떻게 되는 거지? 현대에서 벌어지는 무시무시한 로맨스 코믹판타지!!!

천하신탐

묵검향

특검

박봉성

이탈자

박봉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