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략결혼을 한 것뿐이라고 생각하던 차무는 지서가 내민 이혼서류를 보고, 뒤늦게 그녀를 보내고 싶지 않은 자신의 마음을 깨닫게 되는데...
젊은 만인지상의 군주. 그를 둘러싼 후궁들의 암투와 대신들의 권모술수가 치열하게 전개되는 대궐.
두 사람이 다시 만났을 때, 그는 완전히 다른 사람이 되어있었다.
우연히 발견한 삼재삼법을 15년간 수련했으나 여전히 삼류무사를 벗어나지 못한 진가량. 그러던 어느 날, 적에게 쫓겨 들어간 숲에서 가능성을 발견하고…
출퇴근 시간 모든 전철은 지옥철로 끔찍하고 공포스럽게 돌변한다. 그녀의 모습이 가련했을까? 어찌하여 그의 숨이 점점 가빠지고 뜨거워지는 것일까?
무적요리사의 손길에 중원이 요리된다!
오해로 인한 결혼 해결책은 하나밖에 없다. 그녀의 비밀을 털어놓는 수밖에!
첫 순간을 잊지 못하는것은 그 강렬함 때문이 아닐까?
세상이 준 혜택이라곤 받아본 적 없는 천애 고아인 그녀... 그런 그녀에게 찾아온 펫 세 마리와 한 남자...
상처받은 연인들을.. 그들의 이야기
말괄량이의 늑대 길들이기
글작가 / 김원경(WR)

말괄량이의 늑대 길들이기-김원경(WR)

로맨스소설 > 현대로맨스
피우리
전체관람가
2019.08.26 | 완결
0.0/10
(참여 :0명)
리뷰 [0]
태그 [0]
 이용요금 3,000원 (권당)
구매하신 전자책은 내 서재에서, 이용기간 제한 없이 평생 무료로 보실 수 있습니다.
 소설을 보시려면 아래에서 권수를 클릭하세요~
 
          
1권         
 

<작품 소개>

* 늑대 시리즈 첫 번째 이야기로, <늑대, 그녀에게 길들여지다>, <아랫집 강짱과 윗집 늑대>와 연작입니다.


한때는 주먹으로 주변을 평정했으나,
현재는 로맨스 소설가를 꿈꾸며 방구석에서 뒹굴거리던 그녀, 유나.

난데없이 그녀의 유유자적한 삶에 날벼락이 떨어진다.

“거기 앉아라. 핵교 졸업한 지도 꽤 되었으니, 시집을 가든지 혀라. 나가 니를 위해 정해 놓은 정혼자가 있으니 마음에 들 것이여. 내일부터 당분간 이 주소로 가서 사는 거로 혀고…….”

그러한 연유로 서울에 가게 된 유나는
삼형제가 살고 있는 청담빌라 101호에서
제 생각과 다르게 가사도우미로 일을 시작하게 된다.

기왕 이렇게 된 것, 할아버지가 포기하실 때까지
버티면서 자립할 준비나 하자고 마음먹은 유나였으나,
삼형제 중 장남, 준호의 모습에 점차 눈이 끌리고,
그런 와중 유나가 지내던 집이 잘못된 집인 게 밝혀지면서
유나의 계획은 생각과 다른 상황으로 흘러가고 마는데…….

“맞아, 정혼자! 토요일인데 그때까지 나아지겠죠?”
“전화해서 연기해.”
“그럴 수 없어요. 그러면 할아버지가 쫓아오실 거예요.”
“어차피 집도 모르시지 않나?”
“그러니까 더 큰일이죠. 제가 이 집에 있는 걸 알면 아마 진짜 책임지라고 난리를 치실걸요? 절대 안 돼요.”
“뭐가 절대 안 되는데?”
“그게… 전 제가 사랑하는 사람하고만 결혼할 거예요.”


<작가 소개>

- 김원경(WR)

미국 펜실베니아주 거주.
깨으른여자들 소속.


출간작.
말괄량이 늑대 길들이기
늑대, 그녀에게 길들여지다.
아랫집 강짱과 윗집 늑대
송은교, 육체를 바꾸다.
찰떡궁합
사랑해 심청아
나잡아봐라
동화관 야담
바보옹주 금랑
남장여자
월하정인
찬란하게 빛나리
가문을 위하여
월하정인 삽화본

wonrotondo@hotmail.com

천하신탐

묵검향

특검

박봉성

이탈자

박봉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