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적요리사의 손길에 중원이 요리된다!
누군가를 사랑하는 것이 죄가 될 수도 있는 시대. 엇갈린 삶을 사는 가하, 유현, 그리고 휘량. 그들의 운명에 비가 내린다.
대륙을 관통하는 필리온, 그의 짜릿한 승부! 진정한 복수의 시작은 지금부터다!
상처받은 연인들을.. 그들의 이야기
착하디 착한 바보 옹주 금랑 난 그녀를 볼때 두근거린다.
그대란 꽃이 마음에 피어나는 것을, 어찌 막을 수 있을까
현재가 그녀를 가까이하면 할수록 그녀는 병들어 갔다. 두 사람이 함께 있으면 둘 다 까마득한 밑바닥으로 추락할 뿐이었다. 그것을 알기에 다시 반복되는 그의 다짐.
정략결혼을 한 것뿐이라고 생각하던 차무는 지서가 내민 이혼서류를 보고, 뒤늦게 그녀를 보내고 싶지 않은 자신의 마음을 깨닫게 되는데...
정략결혼으로 희생된 이름뿐인 아내를 냉정하게 외면해오던 그, 뒤돌아 보지 않던 아내의 포근한 향기에 조금씩 잠식되어가다
자기 사무실을 청소하던 그녀가 자신을 황제 폐하라고 부른다. 냉혹한 황제 폐하와 "세상을 사랑하며 살자"는 모토를 가진 쿠키걸의 뜨거운 사랑이야기
너의 휴일이 되고 싶다
글작가 / 이정숙(릴케)

너의 휴일이 되고 싶다-이정숙(릴케)

로맨스소설 > 달달한로맨스
피우리
전체관람가
2011.03.21 | 완결
9.5/10
(참여 :2명)
리뷰 [0]
태그 [0]
 이용요금 3,000원 (권당)
구매하신 전자책은 내 서재에서, 이용기간 제한 없이 평생 무료로 보실 수 있습니다.
 소설을 보시려면 아래에서 권수를 클릭하세요~
 
          
1권         
 

<작품소개> 2005년 종이책 출간작입니다. 29세의 스포츠 의류 광고대행업체 디렉터, 채경. 타고난 솔직함과 발랄함으로 온갖 남자들 위를 군림하던 당당한 그녀가 이상하게 한 남자 앞에서만은 페이스를 잃는다. 접근금지 팻말을 붙여놓은 듯한 차가운 남자가 그녀를 송두리째 흔든다면? 다른 성격, 다른 개성, 전혀 다른 사랑 방식을 가진 두 여인. 그러나 단단한 우정으로 똘똘 뭉쳐 더할 수 없이 서로에게 익숙해진 그녀들. 남자들의 우정만 우정이더냐? 여기 여자들의 끈끈하고도 가증스러운 우정이 있다. 독신이라 부르짖는 그녀들, 진취적인 페미니스트라 자부하는 그녀들. 그러나 세상 사람들은 그녀들을 노처녀라고 부른다. <작가 소개> 이정숙 (릴케향기) <파초>, <난엽>, <정글>, <맛있는 키스>, <정글>, <선비와 애기마님>, <다유> 등 출간 jejerame@hanmail.net

천하신탐

묵검향

특검

박봉성

이탈자

박봉성